맨 위로



광화문 맛집? 스파게티로 유명한 뽐모도로?

광화문에서 파스타 맛있기로 소문난, 줄서서 먹는 뽐모도로를 찾았다. 다행히 내가 갔을 때는 그리 줄을 많이 서지 않았는데도 약 30분이나 기다려야 했다.



분위기도 좋고 고급스러운 파스타집의 가격대에는 못미쳤지만, 메뉴판을 보니 그리 싸지 않았다. 





우리가 주문한 음식은 "8. 해물을 곁들인 이태리식 밥 15,500원", "3. 조개로 맛을 낸 백포도주 소스의 담백한 스파게티 15,000원", "5. 해산물로 맛을 낸 스파게티 16,500원" 이었다.


8. 해물을 곁들인 이태리식 밥5. 해산물로 맛을 낸 스파게티조개로 맛을 낸 백포도주 소스의 담백한 스파게티



전체적으로 양은 많이 주는 편 이었다. 하지만 맛이 있는지는 모르겠다. 토마토소스도 그렇고, 봉골레(3번)도 그렇고, 크림소스도 그렇고, 셋 중 하나 잡아끄는 맛을 가진게 없었다. 토마토소스와 크림소스는 밋밋했으며, 봉골레는 솔직히 말해 내가 먹어본 봉골레중 최악이었다. 일단 봉골레가 깔끔하지 않았다. 해산물이 그리 싱싱해 보이지 않았다. 사진에서도 보면 아시겠지만 뭔가 좀 지저분하다. 이 뽐모도로가 왜 유명한지 도대체 이유를 모르겠다. 그렇다고 분위기가 좋은가? 뭐 그저 편안한 분위기다. 밖에 간판이 "뽐모도로"가 아니고 "속초식당" 이나 "김밥천국" 이어도 괜찮을 정도의 분위기 이다. 그저 입소문 때문에 사람들이 와서 줄을 서서라도 먹는건지, 정말 내 입맛에만 별로고 다른 사람들에게는 다 저 정도 가격을 주고 먹을만한 파스타인지가 궁금하다. 





맛이 완전 없다고 말하는 것은 아니고, 가격과, 음식의 맛과, 분위기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했을 때 과연 저 가격대가 합리적인가 하는 것을 말하고 싶다. 맛, 맛도 그냥 그렇다. 저 정도 금액의 이 정도 맛이라면, 차라리 얼마 더 주고 블루밍가든이나 보나베띠를 가실 것을 권한다. 개인적인 점수로는 별 5개중 2.5개 간신히 주겠다.


덧붙여서, 다른 사람 리뷰 보니 빵도 주든데, 이날은 빵도 안나왔다. 헐~




유사한 주제의 다른 글 보기:
, , , , , , ,
이름: 
비밀번호: 
홈페이지:       비밀로하기
2012.07.04 11:54 댓글달기 고치기/지우기
비밀댓글입니다
올소! 2012.12.01 22:07 댓글달기 고치기/지우기
오늘먹고 왔는데 뽐모도로 완전 맛없었어요 ㅠㅠ
까칠한 혓바늘처럼 다들 솔직하게 블로그좀 했으면 좋겠네요...
완전 속았어요 .. 돈날리고 기분버리고 아오..
방콕키안 2015.06.29 01:25 댓글달기 고치기/지우기
우연히 발견했는데, 제가 처음 갔을 때 느낌이랑 백프로 일치!
이전 1 ··· 289 290 291 292 293 294 295 296 297 ··· 313 다음